고객센터

감사합니다.

단지형 주택·타운홈 시장 선도하는 ‘라피아노’… 하반기 양주 옥정·아산 배방 신규 사업지 조성 나선다

최근 삶의 질을 중요시하는 트렌드 확산으로 단독주택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아파트의 획일화된 주거에서 벗어나면서도 일반적인 주택보다 관리가 쉬운 단지형 단독주택, 타운홈에 대한 관심이 높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이후 재택 근무가 늘면서 향후 이 같은 단지형 단독주택, 타운홈을 선택하는 사람들이 점차 증가되고 있는 추세다. 지난 2017년 김포 한강신도시에 첫 선을 보인 이후, '파주 운정라피아노’, ‘고양 삼송 우미라피아노’, ‘청라 푸르지오 라피아노’, ‘의왕 라피아노’...

더 읽기

수도권 동북부 최초 ‘라피아노’ 단지 분양 주목··· 송정역 태영데시앙 분양 임박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단지형 주택’, ‘블록형 단독주택’ 붐을 선도해온 ‘라피아노(LAFIANO)’가 수도권 동북부에 최초로 들어선다. 디벨로퍼 알비디케이(RBDK)는 올 하반기 중 경기도 양주시 옥정동 890-1, 3 및 891-1번지 일대에 ‘송정역 태영데시앙(가칭)’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정역 태영데시앙’는 라피아노 브랜드의 아홉번째 단지로, 최근 삶의 질을 중요시하는 트렌드 확산과 재택 근무 증가로 단지형 주택의 인기가 높아지는 추세 속에서 단순 주거...

더 읽기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최근에는 아파트처럼 자체 브랜드를 갖추고 신도시에 자리하거나 도심과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교통망 입지에 들어서 서울의 높은 집값에 어려움을 겪는 수요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일례로 김포 한강신도시에 분양한 ‘자이더빌리지’는 평균 경쟁률 33대 1을 보이며 나흘 만에 전 가구가 완판했고, 이어 공급한 ‘라피아노’는 최대 205대 1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수요가 높으니 웃돈도 자연스레 붙었다. ‘라피아노’의 경우 분양 당시보다 최대 2억여 원의 프리미엄이 붙어...

더 읽기

코로나19로 부동산도 ‘언택트’ 주목, 단독주택·타운홈 찾는 수요 늘어

독립성 보장되고 안정적인 거주 가능 때문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코로나 19) 확산이 1년 반 넘게 장기화하면서 ‘언택트’(Untact) 트렌드가 단순 소비를 넘어 주택 시장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외부인과 접촉 없이 현관이나 주차장 등을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단독주택, 타운하우스 형태의 주거상품에 수요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단독주택과 타운하우스는 공용시설이 많은 아파트에 비해 독립성이 보장돼 보다 안정적인 거주가 가능하다. 또 개인 마당이나 루프톱, 다락방, 알파룸...

더 읽기